2019.06.16 (일)

  • 구름조금속초18.1℃
  • 구름많음25.4℃
  • 흐림철원25.5℃
  • 구름많음동두천26.1℃
  • 구름많음파주23.7℃
  • 구름많음대관령15.3℃
  • 구름많음백령도16.3℃
  • 구름많음북강릉17.6℃
  • 구름조금강릉21.2℃
  • 맑음동해16.9℃
  • 구름많음서울26.0℃
  • 구름많음인천22.1℃
  • 구름많음원주25.4℃
  • 구름많음울릉도15.0℃
  • 구름많음수원23.6℃
  • 구름조금영월23.7℃
  • 구름조금충주26.7℃
  • 흐림서산22.8℃
  • 구름조금울진18.4℃
  • 구름많음청주26.7℃
  • 구름많음대전26.3℃
  • 구름많음추풍령25.1℃
  • 구름많음안동23.4℃
  • 구름많음상주26.3℃
  • 구름많음포항19.3℃
  • 구름많음군산20.9℃
  • 흐림대구22.3℃
  • 흐림전주22.1℃
  • 흐림울산18.4℃
  • 흐림창원19.8℃
  • 구름많음광주24.0℃
  • 흐림부산19.9℃
  • 구름많음통영21.1℃
  • 흐림목포21.4℃
  • 흐림여수21.3℃
  • 구름많음흑산도20.8℃
  • 흐림완도22.9℃
  • 구름많음고창21.9℃
  • 흐림순천21.7℃
  • 구름많음홍성(예)23.4℃
  • 구름많음제주21.6℃
  • 구름많음고산20.6℃
  • 구름많음성산22.2℃
  • 구름많음서귀포23.9℃
  • 흐림진주22.1℃
  • 구름많음강화21.9℃
  • 흐림양평26.2℃
  • 구름많음이천26.2℃
  • 구름많음인제23.8℃
  • 구름많음홍천25.7℃
  • 구름조금태백15.7℃
  • 구름많음정선군19.7℃
  • 구름많음제천24.1℃
  • 구름많음보은25.4℃
  • 구름많음천안23.4℃
  • 구름많음보령20.9℃
  • 구름많음부여24.9℃
  • 구름많음금산26.0℃
  • 구름많음부안21.0℃
  • 구름많음임실22.6℃
  • 구름많음정읍22.0℃
  • 흐림남원24.7℃
  • 구름많음장수22.7℃
  • 구름많음고창군22.0℃
  • 구름많음영광군21.1℃
  • 흐림김해시20.9℃
  • 구름많음순창군24.7℃
  • 흐림북창원20.5℃
  • 흐림양산시20.7℃
  • 흐림보성군24.0℃
  • 흐림강진군23.3℃
  • 흐림장흥24.0℃
  • 흐림해남21.7℃
  • 흐림고흥22.7℃
  • 흐림의령군22.9℃
  • 흐림함양군24.0℃
  • 흐림광양시22.7℃
  • 흐림진도군21.0℃
  • 구름많음봉화21.3℃
  • 구름조금영주26.0℃
  • 흐림문경25.0℃
  • 구름많음청송군19.1℃
  • 구름많음영덕18.3℃
  • 흐림의성24.8℃
  • 흐림구미26.7℃
  • 구름많음영천20.6℃
  • 구름많음경주시19.7℃
  • 흐림거창24.0℃
  • 흐림합천24.5℃
  • 흐림밀양21.8℃
  • 흐림산청21.9℃
  • 흐림거제21.1℃
  • 흐림남해22.3℃
국민 10명 중 7명 ‘눈 건강’ 걱정...건기식협회, 눈 건강 위한 건강기능식품 소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기능식품

국민 10명 중 7명 ‘눈 건강’ 걱정...건기식협회, 눈 건강 위한 건강기능식품 소개

  • 기사입력 2019.06.12 10:33
최근 들어 눈 건강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부쩍 늘었다. 전 연령을 통틀어 TV, PC, 스마트폰 등 전자기기 이용시간이 폭발적으로 증가함과 동시에, 미세먼지나 황사 등 눈 건강을 저해하는 환경에 노출되어 있기 때문이다.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와 한국리서치, 인테이지헬스케어가 지난 4월 공동 개최한 ‘한·일 건강관련 마케팅 세미나’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 2,01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70%가 넘는 응답자가 눈 건조함과 피로함, 침침함, 흐림 증상을 느끼고 있다고 답했다. 남성보다는 여성이, 20~30대보다는 40대 이상 연령대에서 눈 건강에 대한 우려를 크게 드러냈다.

 

눈의 기능은 개인차가 있지만 20대부터 서서히 노화가 진행돼 40대에 이르면 눈이 나빠진 것을 자각할 정도로 조절력이 크게 감소한다. 앞서 고령화를 겪은 일본에서도 여론조사 결과 50대 이상 절반가량이 가장 걱정되는 증상으로 노안을 꼽기도 했다. 노화가 시작되기 전부터 세심하게 관리해야 하는 눈 건강. 한국건강기능식품협회에서 눈 건강관리에 도움 되는 건강기능식품을 소개한다.

 

비타민A

비타민A는 눈의 간상세포에서 단백질인 옵신과 결합하여, 어두운 곳에서 적응하는 시각 기능에 필수적인 로돕신을 형성한다. 눈이 건조하거나 시력이 감퇴된 느낌, 혹은 밤중에 눈이 침침하다면 로돕신이 적절히 형성되지 못한 것이므로 비타민A를 보충해야 한다. 비타민A는 유제품, 간, 생선기름, 달걀에 많이 들어있고, 식단관리가 어렵다면 비타민A 함유 종합 비타민제 등으로 대체할 수 있다.

 

베타카로틴

자연계에 존재하는 식물색소인 카로티노이드 중 하나인 베타카로틴은 당근과 호박, 시금치 등 녹황색 채소와 해조류에 많이 함유돼있다. 베타카로틴이 체내에 흡수되면 다시 비타민A 형태로 전환되며, 이후 로돕신 합성에 관여하고 눈의 영양공급에 기여한다. 뿐만 아니라, 가시광선을 차단하는 효과가 높고 항산화 작용이 있어 유해 산소를 제거하고 피부 손상을 보호하는 데도 도움을 준다.

 

마리골드꽃추출물(루테인)

마리골드꽃에서 추출한 성분인 루테인은 우리 몸에서 자체적으로 생성되는 물질이 아니기 때문에, 반드시 따로 보충을 해야 한다. 녹황색 채소나 달걀노른자, 건강기능식품 등을 통해 섭취하면 눈의 망막과 수정체에 축적되며, 중심시력을 관장하는 눈의 황반색소 밀도를 높여주어 시각의 기능을 개선한다. 또, 나이가 들면 시력이 흐려지는 노인성 황반변성이 나타나게 되는데 이를 예방 및 개선할 수 있다..

 

헤마토코쿠스추출물(아스타잔틴)

미세조류인 헤마토코쿠스에는 아스타잔틴 성분이 풍부하게 함유돼있다. 아스타잔틴은 베타카로틴과 마찬가지로 항산화 작용을 통해 체내에서 생성되는 유해물질을 제거해 혈관을 보호하고 미세혈관 순환을 증가시킨다. 이러한 기능은 눈에 혈액 및 영양 성분 공급을 원활하게 하고 근육이 이완되어, 눈의 긴장으로 인한 피로도 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아스타잔틴 권고 섭취량은 하루 4~12mg 규모다.

 

빌베리추출물

블루베리와 비슷하게 생긴 빌베리는 항산화 역할을 하는 안토시아닌 성분이 풍부한 과일이다. 청자색을 띠게 해주는 화학물질인 안토시아닌은 시세포의 중요 성분인 로돕신 재합성을 촉진한다. 또, 항산화 작용으로 체내에서 생성되는 유해물질을 제거해 혈관을 보호하고 미세혈관 순환을 증가시킨다. 이로써 눈에 혈액 및 영양성분이 원활하게 공급돼 눈이 피로도 개선에 도움이 된다.

 

건기식협회 관계자는 “눈은 한번 손상되면 복구가 어려운 기관이므로, 예방적 활동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눈 건강에 도움 되는 건강기능식품을 정해진 용량에 맞춰 꾸준히 섭취하고, 눈의 피로를 풀어주는 간단한 생활수칙을 지키는 것으로 눈 건강관리를 시작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