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1 (금)

  • 맑음속초-3.3℃
  • 맑음-9.7℃
  • 맑음철원-11.3℃
  • 맑음동두천-9.4℃
  • 맑음파주-10.4℃
  • 맑음대관령-11.9℃
  • 맑음춘천-9.8℃
  • 눈백령도-0.1℃
  • 맑음북강릉-3.1℃
  • 맑음강릉-1.7℃
  • 맑음동해-1.6℃
  • 맑음서울-6.6℃
  • 맑음인천-5.8℃
  • 맑음원주-6.5℃
  • 흐림울릉도2.3℃
  • 맑음수원-7.3℃
  • 맑음영월-8.8℃
  • 맑음충주-8.4℃
  • 맑음서산-3.8℃
  • 맑음울진-2.6℃
  • 맑음청주-4.0℃
  • 맑음대전-5.3℃
  • 맑음추풍령-4.2℃
  • 맑음안동-5.0℃
  • 맑음상주-3.3℃
  • 맑음포항-2.1℃
  • 맑음군산-1.8℃
  • 맑음대구-1.5℃
  • 구름많음전주-1.2℃
  • 맑음울산-1.7℃
  • 맑음창원-2.7℃
  • 눈광주-0.6℃
  • 맑음부산-1.3℃
  • 구름조금통영-1.2℃
  • 눈목포0.5℃
  • 맑음여수0.6℃
  • 구름많음흑산도5.1℃
  • 흐림완도2.2℃
  • 구름많음고창-1.6℃
  • 구름많음순천-1.8℃
  • 맑음홍성(예)-4.4℃
  • 맑음-5.8℃
  • 흐림제주6.0℃
  • 흐림고산6.1℃
  • 흐림성산3.7℃
  • 구름많음서귀포5.9℃
  • 맑음진주-3.8℃
  • 맑음강화-8.2℃
  • 맑음양평-6.8℃
  • 맑음이천-7.6℃
  • 맑음인제-8.5℃
  • 맑음홍천-9.5℃
  • 맑음태백-8.6℃
  • 맑음정선군-7.9℃
  • 맑음제천-9.4℃
  • 맑음보은-5.3℃
  • 맑음천안-5.2℃
  • 맑음보령-2.2℃
  • 맑음부여-3.3℃
  • 맑음금산-5.2℃
  • 맑음-4.1℃
  • 구름많음부안-0.8℃
  • 구름조금임실-2.4℃
  • 구름많음정읍-1.5℃
  • 맑음남원-4.1℃
  • 구름많음장수-4.2℃
  • 구름많음고창군-1.5℃
  • 구름많음영광군-1.5℃
  • 맑음김해시-2.3℃
  • 맑음순창군-2.2℃
  • 맑음북창원-0.7℃
  • 맑음양산시-0.8℃
  • 맑음보성군-0.8℃
  • 흐림강진군0.7℃
  • 맑음장흥0.0℃
  • 흐림해남0.5℃
  • 구름조금고흥1.0℃
  • 맑음의령군-5.8℃
  • 맑음함양군-4.5℃
  • 맑음광양시-1.7℃
  • 구름많음진도군0.5℃
  • 맑음봉화-4.0℃
  • 맑음영주-4.6℃
  • 맑음문경-3.4℃
  • 맑음청송군-5.9℃
  • 맑음영덕-3.2℃
  • 맑음의성-8.8℃
  • 맑음구미-2.8℃
  • 맑음영천-2.6℃
  • 맑음경주시-1.7℃
  • 맑음거창-3.3℃
  • 맑음합천-4.9℃
  • 맑음밀양-3.4℃
  • 맑음산청-2.2℃
  • 맑음거제0.7℃
  • 맑음남해1.2℃
성유진, 행운의 우승…에쓰오일챔피언십 3R로 종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제/스포츠

성유진, 행운의 우승…에쓰오일챔피언십 3R로 종료

대회 규정에 따라 3라운드까지 단독 선두였던 성유진이 우승

  • 기사입력 2023.11.07 13:45


20231105501360.jpg

                                                     성유진 선수 에쓰오일 챔피언십 우승


성유진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에쓰오일챔피언십에서 폭우 덕에 행운의 우승을 차지헀다.

5일 엘리시안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는 폭우가 쏟아져 두 차례나 중단된 끝에 경기를 다 마치지 못했다.

대회 규정에 따라 3라운드까지 단독 선두였던 성유진이 12언더파 204타로 우승했다.

성유진은 두산매치플레이챔피언십 우승 이후 시즌 두 번째이자 개인 통산 세 번째 우승을 달성했다.

1타 차 단독 선두로 4라운드를 시작한 성유진은 1번 홀(파5)에서 3퍼트로 보기를 적어낸 뒤 4번 홀(파4)에서는 두 번째 샷을 물에 빠뜨려 벌타를 받은 뒤 더블 보기로 홀아웃했다.

이후 보기 3개와 버디 1개로 전반에만 5타를 잃고 우승권에서 멀어지는 듯했던 성유진에게 폭우가 행운이었다.

경기 시작부터 내리던 비는 폭우로 바뀌었고 그린 위에 물이 고였다.

오전 11시 45분과 오후 2시 9분, 두 차례 경기가 중단되자 대회조직위원회는 3라운드 성적으로 대회를 종료하기로 결정했습니다.

3라운드 성적에 따라 이예원과 김재희(이상 11언더파 205타)가 공동 2위, 홍정민, 임희정, 이승연(이상 10언더파 206타)이 공동 4위를 차지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