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7 (일)

  • 맑음속초18.4℃
  • 맑음20.4℃
  • 맑음철원18.8℃
  • 구름많음동두천19.3℃
  • 구름조금파주18.5℃
  • 맑음대관령12.8℃
  • 박무백령도16.3℃
  • 맑음북강릉17.5℃
  • 맑음강릉17.7℃
  • 구름조금동해17.6℃
  • 박무서울19.6℃
  • 박무인천17.2℃
  • 흐림원주21.2℃
  • 맑음울릉도18.6℃
  • 박무수원18.8℃
  • 흐림영월16.2℃
  • 흐림충주20.5℃
  • 구름많음서산18.4℃
  • 구름조금울진17.8℃
  • 흐림청주21.7℃
  • 박무대전20.6℃
  • 흐림추풍령17.8℃
  • 흐림안동16.0℃
  • 구름많음상주18.0℃
  • 맑음포항17.6℃
  • 맑음군산20.1℃
  • 흐림대구16.8℃
  • 박무전주20.8℃
  • 맑음울산16.9℃
  • 흐림창원19.9℃
  • 박무광주21.1℃
  • 맑음부산19.5℃
  • 구름많음통영19.8℃
  • 맑음목포20.0℃
  • 박무여수19.3℃
  • 박무흑산도16.8℃
  • 맑음완도18.6℃
  • 맑음고창19.9℃
  • 맑음순천18.0℃
  • 박무홍성(예)18.9℃
  • 박무제주19.9℃
  • 맑음고산19.9℃
  • 구름조금성산19.6℃
  • 박무서귀포19.1℃
  • 흐림진주19.8℃
  • 구름많음강화16.5℃
  • 맑음양평20.6℃
  • 흐림이천20.5℃
  • 맑음인제17.2℃
  • 맑음홍천19.1℃
  • 구름조금태백13.4℃
  • 맑음정선군14.4℃
  • 흐림제천17.9℃
  • 흐림보은19.2℃
  • 흐림천안20.2℃
  • 흐림보령19.2℃
  • 흐림부여20.0℃
  • 흐림금산18.4℃
  • 흐림20.0℃
  • 맑음부안20.0℃
  • 흐림임실19.5℃
  • 맑음정읍19.9℃
  • 구름많음남원19.8℃
  • 흐림장수18.5℃
  • 맑음고창군19.4℃
  • 맑음영광군19.2℃
  • 맑음김해시18.9℃
  • 구름조금순창군20.7℃
  • 흐림북창원20.8℃
  • 맑음양산시19.1℃
  • 맑음보성군19.6℃
  • 맑음강진군19.0℃
  • 맑음장흥18.3℃
  • 맑음해남18.6℃
  • 맑음고흥17.6℃
  • 흐림의령군20.7℃
  • 흐림함양군19.4℃
  • 맑음광양시20.0℃
  • 맑음진도군19.0℃
  • 맑음봉화12.3℃
  • 맑음영주16.0℃
  • 흐림문경17.4℃
  • 구름조금청송군13.2℃
  • 구름조금영덕15.2℃
  • 흐림의성15.0℃
  • 흐림구미18.9℃
  • 맑음영천14.6℃
  • 맑음경주시17.2℃
  • 흐림거창19.0℃
  • 흐림합천20.0℃
  • 구름조금밀양18.9℃
  • 흐림산청19.9℃
  • 구름조금거제18.8℃
  • 구름조금남해19.7℃
마비렛, 대상성 간경변증을 동반한 치료 경험없는 모든 유전자형 C형간염 환자의 치료기간 8주로 단축해 미FDA 허가받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품

마비렛, 대상성 간경변증을 동반한 치료 경험없는 모든 유전자형 C형간염 환자의 치료기간 8주로 단축해 미FDA 허가받아

마비렛® (성분명: 글레카프레비르/피브렌타스비르)은 치료 경험이 없고, 간경변증이 없거나 대상성 간경변증을 동반한 만성 C형간염 환자의 치료에서 단 8주의 범유전자형 치료 옵션으로 사용가능
미국 식품의약국의 승인은 해당 환자 그룹에서 98%의 전체 치료율**을 근거로 함.

  • 기사입력 2019.10.08 11:19
연구 기반의 글로벌 바이오 제약기업인 애브비는 9월 26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마비렛(성분명: 글레카프레비르/피브렌타스비르)을 이전 치료 경험이 없는 대상성 간경변증이 있는 모든 유전자형(유전자형 1-6형) 만성 C형간염 환자 치료 기간을 12주에서 8주(1일 1회)로 단축하는 것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마비렛은 간경변증이 없고 치료경험이 없는 모든 유전자형의 C형간염 환자의 8주 치료제로 2017년 8월 미국에서 허가됐다.

 

애브비의 일반 의약품 및 바이러스 치료제 부문 부사장인 자넷 함몬드(Janet Hammond, M.D., Ph.D.)박사는 "미국에서 10만명이 넘는 만성 C형간염 환자가 마비렛을 처방받았지만‡, 아직 치료 옵션이 필요한 환자수가 상당히 많다" 며, “이번 승인으로 더 많은 C형간염 환자들이 질환을 최소 8주만에 치료할 수 있는 옵션을 갖게 됐다” 라고 말했다.

 

이번 허가사항 확대는 치료 경험이 없는 모든 유전자형의 만성C형간염과 대상성 간경변증이 있는 성인 환자에서 마비렛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평가한 단일군 공개라벨 시험인 제3b상 EXPEDITION-8 임상시험의 결과를 근거로 한다. 이 시험에서 환자 전체의 98% (n=335/343)가 치료 후 12주차 지속바이러스반응(SVR12)에 도달했다.

 

웨일 코넬 의과대학의 그레이디스와 로랜드 해리먼(Gladys and Roland Harriman) 의학 교수인 로버트 S. 브라운 주니어 (Robert S. Brown, Jr.)박사는 "미국 내 230만명이 넘는 사람들이 여전히 만성 C형간염 환자로 살아가기 때문에, 보다 짧은 치료기간인 8주 치료 옵션은 2030년까지 C형간염을 퇴치하고자 하는 세계보건기구의 목표를 달성하는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XPEDITION-8임상연구에서, 치료받은 336명의 환자들 중 재발 한 건이 보고됐고, 이상 반응으로 인해 치료를 중단한 환자는 없었다. 대상성 간경변증 환자(n=343)의 5% 이상에서 보고된 이상 반응은 피로(8%), 소양증(7%) 및 두통(6%)이었다. 제 1코호트(유전자형 1,2,4,5,6형) 데이터는 미국 간질환 연구회(AASLD)가 주최한 2018년 The Liver Meeting® 에서 발표됐고, 제2코호트(유전자형3형)의 자료는 추후 의학 학회에서 발표될 것이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