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월)

  • 맑음속초15.3℃
  • 구름많음15.1℃
  • 구름많음철원16.3℃
  • 구름많음동두천16.2℃
  • 구름많음파주15.2℃
  • 구름조금대관령9.5℃
  • 구름많음백령도16.3℃
  • 맑음북강릉15.1℃
  • 맑음강릉16.2℃
  • 맑음동해14.8℃
  • 구름많음서울19.2℃
  • 구름많음인천19.0℃
  • 맑음원주16.4℃
  • 맑음울릉도15.7℃
  • 구름많음수원17.6℃
  • 맑음영월14.9℃
  • 구름조금충주14.3℃
  • 구름조금서산15.0℃
  • 맑음울진15.3℃
  • 구름조금청주20.3℃
  • 맑음대전17.8℃
  • 구름조금추풍령13.6℃
  • 맑음안동17.1℃
  • 구름조금상주15.2℃
  • 맑음포항19.4℃
  • 구름조금군산18.9℃
  • 맑음대구17.4℃
  • 맑음전주19.1℃
  • 구름조금울산17.7℃
  • 맑음창원18.7℃
  • 구름조금광주19.6℃
  • 맑음부산18.2℃
  • 맑음통영18.6℃
  • 박무목포18.3℃
  • 맑음여수20.3℃
  • 구름많음흑산도16.1℃
  • 구름조금완도17.0℃
  • 맑음고창15.7℃
  • 맑음순천13.7℃
  • 구름조금홍성(예)15.3℃
  • 구름조금제주19.7℃
  • 구름많음고산19.1℃
  • 맑음성산20.4℃
  • 구름조금서귀포19.6℃
  • 맑음진주15.8℃
  • 구름조금강화15.3℃
  • 구름많음양평16.0℃
  • 맑음이천15.6℃
  • 구름조금인제13.8℃
  • 구름조금홍천15.4℃
  • 맑음태백10.3℃
  • 맑음정선군13.1℃
  • 구름조금제천12.8℃
  • 구름많음보은13.9℃
  • 구름조금천안13.8℃
  • 구름조금보령16.9℃
  • 구름조금부여14.9℃
  • 구름조금금산14.2℃
  • 구름많음부안17.5℃
  • 구름조금임실13.5℃
  • 맑음정읍16.4℃
  • 구름많음남원18.4℃
  • 구름많음장수11.8℃
  • 맑음고창군15.1℃
  • 구름조금영광군16.0℃
  • 맑음김해시17.7℃
  • 구름많음순창군16.0℃
  • 맑음북창원16.7℃
  • 맑음양산시18.1℃
  • 구름조금보성군14.9℃
  • 맑음강진군17.4℃
  • 맑음장흥15.1℃
  • 구름조금해남14.3℃
  • 구름조금고흥13.7℃
  • 맑음의령군14.4℃
  • 구름조금함양군13.0℃
  • 맑음광양시19.2℃
  • 구름많음진도군15.6℃
  • 맑음봉화11.6℃
  • 맑음영주12.8℃
  • 구름조금문경14.0℃
  • 맑음청송군12.0℃
  • 맑음영덕15.6℃
  • 맑음의성13.9℃
  • 맑음구미15.5℃
  • 맑음영천15.9℃
  • 맑음경주시14.7℃
  • 구름조금거창13.7℃
  • 맑음합천14.9℃
  • 맑음밀양18.2℃
  • 구름조금산청14.8℃
  • 맑음거제18.6℃
  • 맑음남해17.2℃
오리온, ‘공룡밥’ 중국∙베트남 동시 출시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제품

오리온, ‘공룡밥’ 중국∙베트남 동시 출시

고래밥 브랜드 확장, 35년 만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육지 동물 시리즈
한∙중∙베 연구소 협력 개발

  • 기사입력 2019.09.26 11:49

 

오리온은 장수 브랜드 ‘고래밥’의 신제품 ‘공룡밥’을 중국과 베트남에 동시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

 

공룡밥은 고래밥의 대표 캐릭터인 ‘고래’에 대적할 만한 강력한 육지 동물인 ‘공룡’을 주 캐릭터로 내세운 신제품으로, 고래밥 출시 35년 만에 처음으로 선보이는 육지 동물 시리즈다. 고래밥이 고래, 상어, 문어 등 해양 동물 라입업을 선보였다면, 공룡밥은 티라노사우르스, 트리케라톱스, 벨로키라톱스 등 다양한 육지 동물로 구성했다.   

 

중국 ‘공룡밥’(현지명 하오뚜어위 파시앤 콩롱다오 好多魚, 发现恐龙岛)은 공룡의 강한 이미지에 맞춰 바삭한 식감을 강화하고, 아이들이 좋아하는 요리인 스테이크맛과 해산물파스타맛 2종으로 선보인다. 이와 함께 주고객층인 아이들의 건강을 고려해 앙증맞은 모양의 공룡알 요거트볼도 더했다. 베트남 ‘공룡밥’(현지명 정글보이 Jungle Boy)에는 공룡 캐릭터 이외에도 기린, 사자, 코끼리 등 다양한 정글 동물이 들어있어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한다. 양념을 개발할 때도 ‘만약 공룡이 살아있다면 어떤 맛을 좋아할까?’라는 재미있는 상상에 기반해 오렌지 소스 비프맛으로 출시했다고.

 

공룡밥은 오리온 한국, 중국, 베트남 각 법인의 연구소가 협력 개발을 통해 탄생한 제품으로 특별한 의미가 있다고. 한국 연구소의 오랜 노하우와 중국과 베트남의 현지 입맛의 특징을 담아 최적의 조합을 찾아낸 것이다.

 

고래밥은 ‘재미로 먹고 맛으로 먹는’ 펀(fun) 콘셉트의 대표적인 엔터테인먼트형 과자다. 중국, 베트남 등에서도 각국의 입맛을 고려해 토마토 맛, BBQ 맛, 해조류 맛 등을 출시하는 등 현지화에 성공하며 지난해 글로벌 매출액 1,600억 원 이상을 달성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공룡밥은 오리온의 한국, 중국, 베트남 각 법인의 연구 노하우를 집대성한 제품”이라며 “라인업 확장을 통해 고래밥 브랜드를 글로벌 연매출 2,000억 원 이상의 더블 메가브랜드로 키운다는 전략”이라고 말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